군위 유용미생물 배양소 선진 견학지 역할 톡톡
  • 황병철기자
군위 유용미생물 배양소 선진 견학지 역할 톡톡
  • 황병철기자
  • 승인 2018.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계 기관·농업인 견학 잇따라

[경북도민일보 = 황병철기자]  군위군 유용미생물 배양소가 선진 견학지로 중심적인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군위군 유용미생물 배양소에 따르면 관계 기관 및 농업인들의 발길이 이어지며 선진 견학지로 떠오르고 있다.
 지난해에는 경북대학교-히로사키대학 농업생명과학대학 미생물 관련 교수를 비롯 경상북도·시·군 미생물담당자를 대상으로 한 ‘농업용유용미생물 담당자 역량강화 실습교육’, 베트남 농업관련 공무원 등 여러 차례 국내외 관계기관들이 유용미생물 배양소에서 견학·교육을 했다.
 특히 지난 2일에는 제4차 산업혁명시대의 농산업을 이끌어갈 핵심 농업인재 양성을 위한 경북대학교 농산업학과 학생 30명이 들러, 유용미생물 배양소를 꼼꼼히 견학했다.

 유용미생물 배양소는 친환경유용미생물을 생산하여 농가에 안정적 공급을 위해 배양시설, 저온저장고, 자동포장기 등 시설을 2016년 9월에 준공해 유산균, 효모, 고초균, 광합성균 등 8개 균을 년간 60t을 생산해 농가 공급을 목표로 추진 중에 있다.
 현재 1000여 농가에 20t을 공급했다.
 유용미생물 분양을 희망하는 농가는 매주 수, 금요일 농업기술센터를 방문하면 축산 및 작물의 영농규모를 기준으로 2주에 한번 미생물을 공급받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