톡톡 튀는 단편영화 매력에 빠져볼까
  • 이상호기자
톡톡 튀는 단편영화 매력에 빠져볼까
  • 이상호기자
  • 승인 2019.04.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디플러스 포항, 28~29일까지
아시아나 국제단편영화제 연계
韓독립단편영화 기획전 ‘삶:듦’
세계서 인정받은 영화 9편 상영
시체들의 아침 스틸컷
시체들의 아침 스틸컷
'찾을 수 없습니다' 스틸컷
'찾을 수 없습니다' 스틸컷

[경북도민일보 = 이상호기자] 포항시립중앙아트홀 독립영화 전용관인 인디플러스 포항에서 오는 28~29일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와 연계한 한국독립단편영화 기획전 ‘삶:듦’을 개최된다.
 인디플러스 포항과 아시나아국제단편영화제가 함께하는 단편영화 기획전 ‘삶:듦’은 우수 단편영화 콘텐츠를 지역 관객들과 함께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는 지난 2013년부터 국내경쟁부문을 신설해 매년 약 900편 이상의 국내출품작들 중에서 그 해 엄선된 주목할 만한 국내 단편들을 소개하고 있다.
 이번 기획전에서는 최근 국내 단편 화제작들을 중심으로 다양한 세대들의 고민과 아이러니, 그리고 그런 관계속에서 성장하는 우리 사회를 돌아볼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에 인디플러스 포항에서 기획된 초청작 라인업은 단편영화 7편, 단편 애니매이션 2편으로 총 9편이다.
 프로그램1은 제6회 구로국제어린이영화제 대상, 제6회 인천독립영화제 관객상 수상작 ‘아역배우 박웅비’와 제17회 미쟝센단편영화제, 희극지왕 최우수작품상 수상작 ‘시체들의 아침’, 2019 Annecy Animation Festival 경쟁부문 선정작 단편 애니메이션 ‘레버’가 상영된다.
 프로그램2는 19회 대구 단편영화제 애플시네마부문대상 수상작 ‘찾을 수 없습니다’와 제34회 선댄스영화제, 맬버른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 인디애니페스트 상영작 단편 애니메이션 ‘점’, 제17회 미쟝센 단편영화제 비정성시, 18회 전북독립영화제, 파리한국영화제 상영작 ‘성인식’이 상영된다.
 프로그램3에서도 많은 상영작이 준비됐다.
 상세 영화 정보는 포항문화재단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