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특별한 형제, 한국영화 박스오피스·좌석판매율 1위
  • 뉴스1
나의 특별한 형제, 한국영화 박스오피스·좌석판매율 1위
  • 뉴스1
  • 승인 2019.0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나의 특별한 형제’가 한국 영화 박스오피스와 좌석판매율 모두 1위를 차지했다.
6일 영화진흥위원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나의 특별한 형제’는 개봉 첫 주 주말인 지난 4일과 5일 32만1515만 관객을 동원, 누적 관객 수 66민928명을 기록하며 한국영화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좌석판매율 또한 한국영화 중 가장 높은 43.6%와 50.1%를 기록했는데, 이는 개봉 11일 만에 천만 관객을 돌파한 ‘어벤져스: 엔드게임’과 어린이 날 연휴를 맞아 유료 시사회를 진행한 ‘명탐정 피카츄’ 등 치열한 경쟁 상황 속에 거둔 쾌거라 더욱 더 의미 있는 흥행세라고 할 수 있다.
‘나의 특별한 형제’는 머리 좀 쓰는 형 세하(신하균)와 몸 좀 쓰는 동생 동구(이광수)의 피 한 방울 섞이지 않았지만 20년 동안 한 몸처럼 살아온 두 남자의 우정을 그린 휴먼코미디다.
이 스토리는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이야기를 주로 다룬 기존 장애인 소재 영화의 공식을 깨고 장애를 가진 두 형제를 주인공으로 인생을 돌이켜 보게 만드는 가슴 따뜻한 메시지를 담아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