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블리 효과 ‘시동’ 건다… 전세계 21개국 먼저 접수
  • 뉴스1
마블리 효과 ‘시동’ 건다… 전세계 21개국 먼저 접수
  • 뉴스1
  • 승인 2019.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니·베트남·싱가포르 등 선판매
마동석·박정민 주연… 18일 개봉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의 연기 변신과 시너지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시동’이 전 세계 21개국 선판매의 쾌거를 이뤘다.

오는 18일 개봉하는 ‘시동’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 형’(마동석 분)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 분)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 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일상을 벗어나 어디론가 떠나고 싶은 우리 모두의 이야기로 웃음과 공감을 전할 영화 ‘시동’이 해외 관계자들의 극찬 속 대만, 오세아니아,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브루나이, 베트남, 인도네시아, 해외 항공판권 등 전 세계 21개국에 판매되어 이목을 집중시킨다.

‘시동’을 구매한 싱가포르 배급사 클로버 필름스(Clover Films) 담당자는 “활력 넘치고 익살스러운 캐릭터들이 영화관을 웃음바다로 만들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베트남 배급사인 롯데 베트남(Lotte Vietnam) 관계자는 “예상을 뛰어넘는 대사와 스토리가 있는 에너지 넘치는 영화를 기다려왔다”며 ‘시동’의 유쾌한 웃음과 생생한 재미에 대해 호평을 전했다.

또한 해외 항공판권 세일즈를 담당하고 있는 카이로스(Kairos) 관계자는 “엔터테이닝 무비 ‘시동’을 통해 마동석의 기존 이미지를 타파하는, 유쾌하고 재미있는 모습을 기대한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