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銀, 대구시로부터 감사패 받아
  • 정혜윤기자
DGB대구銀, 대구시로부터 감사패 받아
  • 정혜윤기자
  • 승인 2021.0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융지원·연수원 시설 제공 등
코로나 조기극복 사회공헌 기여
임성훈 DGB대구은행장이 19일 대구시로부터 감사패를 수여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DGB대구은행 제공.

DGB대구은행은 19일 대구광역시로부터 코로나19 위기 상황에 지역 대표은행으로 다양한 지원 활동을 한 것에 대한 감사패를 수여받았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해 초 코로나19 사태가 대구·경북 지역에서 급격히 퍼지는 가운데, 지역 대표기업의 책임으로 DGB대구은행의 단합된 지원책에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

코로나19 발발 이후부터 DGB대구은행은 다양한 금융지원 정책, 임직원의 마음을 모은 사회공헌활동 등으로 지역 내수경제 침체 방지 및 지역민 사기 진작을 위해 전 임직원이 합심해 지역민과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노력했다.

대구광역시의 ‘코로나19 긴급생계자금 재정지원 행정요청’에 최선의 인력 운용으로 협조하며 원활한 금융 지원에 적극 참여했다. 소상공인 대출 신청과 심사업무가 폭주하던 때 대구와 경북신용보증재단에 고객 안내 및 각종 서류 심사를 위한 지원 인력을 파견하기도 했다. 또 대구광역시 코로나19 긴급생계자금 지급을 위해 한 달 여 간 대구 관내 대구은행 전영업점에서 지원신청서를 접수하고 선불카드와 상품권 지급업무를 위해 대구광역시 행정복지센터에 직원 파견을 실시해 적극 지원했다.

지난 2월 초부터 코로나19 피해 관련 기업의 초기 정상화 유도를 위해 실시한 코로나19 금융지원 특별대출과 코로나19 분할상환 유예제도, 코로나19 피해기업 보증대출 등 ‘코로나19’금융지원 총실적은 지난해 말 기준 4만 5111건에 3조 3595억원에 달한다.

금융적 지원은 물론 임직원의 마음을 모은 사회공헌활동에도 힘썼다. DGB그룹 차원의 성금 10억원을 대구·경북 전달하고 DGB대구은행을 비롯한 금융그룹 전계열사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가해 모은 임직원 성금 1억5000만원 등을 지원했다. 또한 소외계층 마스크 지원, 대민지원에 힘쓰고 있는 군장병 지원금 전달, 지역소상공인을 위한 착한 임대료 운동 동참, 자발적 헌혈 실시 및 DGB대구은행연수원을 경증환자 생활치료시설로 제공하는 등 코로나19극복을 위한 전 임직원의 단합된 힘을 보여줬다.

임성훈 은행장은 “직원에 앞서 대구·경북 시민으로 지역 어려움 극복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대구은행 임직원들은 이 소중한 감사패가 대구 공동체를 지키기 위해 헌신해주신 모든 시민을 대신해서 주시는 깊은 의미로 받아들이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뉴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