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 어린이날 LG와의 라이벌전 시구자로 리틀야구 선수 초청
  • 뉴스1
두산, 어린이날 LG와의 라이벌전 시구자로 리틀야구 선수 초청
  • 뉴스1
  • 승인 2021.0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산 베어스가 5일 잠실에서 열리는 LG 트윈스와 홈 경기에서 어린이날 특별 승리기원 시구 행사를 한다.

시구 주인공은 박건우의 팬이자 서울 장평초등학교 재학중인 정동건(만 11세) 군이다. 정동건 군은 현재 중랑구 리틀야구단에서 운동을 하며 프로 선수의 꿈을 키우고 있다.

정 군의 시구 소식에 박건우도 정동건 이름이 들어간 유니폼을 입고 그의 앞날을 응원한다.

박건우는 “동건이가 지금처럼 열심히 해 꼭 프로야구 선수가 됐으면 좋겠다. 다치지 않고 즐겁게 야구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번 시구 행사는 두산 베어스와 KBO, 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 신한은행이 공동으로 기획했다. 다문화가정 어린이팬 한 명이 마운드에 올라 값진 추억을 쌓을 수 있도록 머리를 맞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