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보전을 위해 가정에서 10가지는 반드시 실천하자
  • 김희자기자
해양환경보전을 위해 가정에서 10가지는 반드시 실천하자
  • 김희자기자
  • 승인 2021.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해양과학관 ,해양환경보전 액션플랜 10선 실천 캠페인 전개
해양환경보전 액션플랜 10선_국립해양과학관
해양환경보전 액션플랜 10선_국립해양과학관
국립해양과학관(관장 서장우)은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 모두가 일상생활에서 실천할 수 있는 해양환경보전 액션플랜 10선’을 마련하고 실천 캠페인을 펼치기로 했다.

최근 가정에서 사용하는 폐플라스틱 등으로 인한 해양환경오염과 해양생태계 파괴가 점점 심각해지고 있다.

플라스틱 쓰레기는 해양쓰레기의 69%를 차지하고 있고,태평양에는 한반도 넓이의 일곱배인 8만7천 톤의 해양쓰레기 섬이 생겼다. 또한, 우리나라는 연간 1인당 플라스틱 소비량이 많은 나라 중 하나이다.

이에 과학관은 플라스틱 쓰레기 줄이기를 중심으로 하는 가정에서 실천할 수 있는 해양환경보전 액션플랜 10가지를 선정했다.

구체적으로는 △친환경 소비자가 되자△비닐.플라스틱 일회용품 사용을 줄이자 △마스크 귀걸이는 잘라서 버리자△플라스틱 재질의 캔 묶음은 잘라서 버리자△바다에 들어갈 때 유기자외선 차단제 사용을 자제하자△담배꽁초를 아무데나 버리지 말자△해안가에서 캠핑할 때 음식물.쓰레기를 함부로 버리지 말자△낚시할 때 납추와 화학성분 집어제를 사용하지 말자△해양생물에게 과자 등 먹이를 주지 말자△갯벌에 들어가고 나올 때는 한 줄로 걷자 이다.

특히 코로나19팬데믹으로 쓰고 버린 마스크(지난해15억6천개 추정)나 플라스틱 재질의 캔 묶음고리가 해양생물의 생존에 위협이 되기에 귀걸이와 캔 묶음고리를 반드시 잘라서 버릴 것을 제안했다.

이번 해양환경보전을 위한 체계적인 실천방안은 유엔(UN)의 지속가능발전목표(SDGs) 14번‘지속가능개발을 위한 대양,바다 및 해양자원 보존’을 실천하는 국제적 연대노력의 일환이기도 하다.

서장우 국립해양과학관 관장은 해양환경오염은 해양생태계의 파괴와 인류생존의 위협으로 이어진다면서 우리 세대들은 물론 미래 세대들도 깨끗하고 건강한 바다를 향유할 수 있도록 가정에서 할 수 있는 실천 행동을 담은‘액션플랜 캠페인’에 전 국민적인 관심과 실천을 호소한다.”고 말했다.

한편, 국립해양과학관(경북 울진)은 국민의 ‘해양적 소양’증진과 해양과학 인재양성을 위해 설립된 국내 최초 유일의 해양과학 전문 국립전시.체험.교육기관으로 작년 7월31일 개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