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행복재단-道 9개 유관기관, 취약계층 지원 위해 힘 모은다
  • 김형식기자
경북행복재단-道 9개 유관기관, 취약계층 지원 위해 힘 모은다
  • 김형식기자
  • 승인 2021.06.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단-사회복지 분야 3개 기관
산림복지시설 6개 기관 MOU
산림복지사업 활성화 등 협력
경북행복재단(대표이사 이욱열)은 지난 9일 도내 노인, 장애인, 다문화가족 등 사회복지 분야 3개 기관과 국립칠곡숲체원(원장 배은숙) 등 한국산림복지진흥원 산하 경상권역 산림복지시설 6개 기관과 함께 국립칠곡숲체원 세미나실에서 산림복지사업 활성화 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주요 협력분야는 △도내 취약계층에 대한 산림복지서비스 확산을 위한 공동 노력 △각 기관의 연계ㆍ협력을 통한 도내 신규 사업 개발 및 취약계층 지원 △각종 산림복지 교육프로그램 공동 개발 및 협의운영 △복지사업 연구 및 분석에 대한 상호 인적·물적 교류 협력 등이다.

이날 업무협약은 지난 2월 경북행복재단의 제안으로 한국노인종합복지관협회(경북지회장 휴담스님), 경북장애인복지시설협회(회장 오승택), 경북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장흔성)와 함께 논의했고, 국립칠곡숲체원을 비롯한 경상권 6개 산림복지시설 대표들의 자발적인 참여로 추진됐다.

이에 따라 경북행복재단과 국립칠곡숲체원은 6월 18일 도내 사회복지기관장 대상 리더십 아카데미의 일환으로 ‘경상북도 복지MBA 행복발전소 개최’를 통해 취약계층 도민을 위한 산림복지서비스(녹색자금) 확산에 집중할 것이며, 향후 대한노인회(경북)와 협력해 ‘경로당 어르신 대상 산림복지서비스지원 시범사업’ 등을 추진할 예정이다.

이욱열 대표이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도내 다양한 사회복지의 허브기관인 경북행복재단이 앞장서서 산림복지서비스를 확산할 것”이며, “도민들의 삶의 질 향상과 행복 증진을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