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 ‘수도산와이너리’ 와인, 올해 최고의 우리 술로 인정
  • 유호상기자
김천 ‘수도산와이너리’ 와인, 올해 최고의 우리 술로 인정
  • 유호상기자
  • 승인 2021.0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머루크라테스위트’ 와인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
과실주 부문 ‘대상’ 수상
달콤한 맛·향긋한 향 ‘일품’
2021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에서 수도산와이너리가 과실주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김천시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한 ‘2021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에서 수도산와이너리(대표 백승현)가 과실주 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대상을 차지한 ‘산머루크라테스위트’는 해발 1,317m에 이르는 수도산 자락에서 백 대표가 직접 유기농 산머루를 재배하여 오크통에 3년 이상 숙성 및 발효시켜 빚은 수도산와이너리의 대표 빈티지 와인이다.

‘산머루크라테스위트’는 공기 좋고 물 좋은 청정지역에서 나온 와인답게 마셨을 때 달콤한 맛과 더불어 향긋한 풀향, 블랙베리 향을 음미할 수 있으며, 시간이 지날수록 점차 향기로운 장미향을 느낄 수 있다.

이처럼 다채로운 풍미를 즐길 수 있는 ‘산머루크라테스위트’는 지난 ‘2018년 대한민국 우리술 품평회’에서 이미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올해 초에는 ‘2021 대한민국주류대상’에서 한국 와인 부문 최고상인 대상을 받기도 하였다.

수도산와이너리는 농림축산식품부가 전국 양조장을 대상으로 공모한‘찾아가는 양조장’사업에서 수려한 경관 및 와인의 높은 품질을 인정받아 2020년 경북에서 유일하게 사업대상자로 선정되어 1년차 사업을 마치고 현재 2년차 사업을 추진 중이기도 하다.

백 대표는 김천의 특산물인 자두를 담은 크라테 자두와인을 개발하여 올 10월 정식 출시 예정이고, 샤인머스켓 포도를 이용한 스파클링 와인도 개발 진행 중이라고 귀띔했다.

김천시 김병수 농식품유통과장은 “수도산와이너리의‘산머루크라테스위트와인’은 백 대표가 2001년부터 산머루 재배를 시작으로 지금은 18,000㎡에 달하는 머루밭을 손수 일궈 빚어낸 산물이며 청와대에도 납품할 만큼 품질이 보장된 와인으로 특별한 날 지인에게 선물하기 좋다”고 하며 “앞으로도 관내 농식품에 대한 판로확대 및 홍보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