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천읍 시가지 전선·통신선 없는 산뜻한 거리로 탈바꿈
  • 박기범기자
예천읍 시가지 전선·통신선 없는 산뜻한 거리로 탈바꿈
  • 박기범기자
  • 승인 2021.0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앙로~시장로 구간 전선 지중화 완료
예천군의 원도심 거리가 전선지중화 사업으로 한층 더 쾌적하고 산뜻하게 탈바꿈 했다.

예천군이 지난해 10월부터 추진한 중앙로와 시장로 800m 구간의 전선지중화 사업이 마무리되면서 이 구간 머리 위에 거미줄처럼 얽혀 있던 각종 전선이 사라져 도심 미관 개선 및 보행환경이 크게 개선됐다.

이번 전선지중화 사업은 2024년까지 사업비 200억원을 투입해 예천읍 간선도로 굴모리~한전 삼거리 구간 4km 전선·통신선을 지중화하는 사업으로 연차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1차년도 사업의 마무리로 2차년도 사업으로 확정된 시장로(황금청과~하림당약국, 백한의원~형제철물) 구간 1.3km 구간도 올해 9월에 착공해 2022년 하반기 준공을 목표로 신속하게 마무리한다는 방침이다.

김학동 군수는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오랜 공사기간 동안 불편을 참고 협조해 주신 상인들과 군민들에게 감사드린다”며 “도심 내 지중화사업으로 쾌적하고 살기 좋은 도시, 군민이 안전한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사업을 추진하고 도심재생 뉴딜사업과 시가지 간판정비사업과 연계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온 힘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