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안산에 뜬다'…최종예선 시리아전, 7일 와~스타디움서 개최
  • 뉴스1
'손흥민 안산에 뜬다'…최종예선 시리아전, 7일 와~스타디움서 개최
  • 뉴스1
  • 승인 2021.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 축구국가대표팀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3·4차전 경기 일정과 장소가 확정됐다.

대한축구협회는 28일 “오는 7일 오후 8시(이하 한국시간) 안산 와~스타디움에서 시리아전, 12일 오후 10시30분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이란전을 각각 치른다”고 발표했다.

지난 27일 10월 최종예선에 나설 엔트리 27인을 발표한 대표팀은 오는 10월 4일 파주NFC에 소집한 뒤 7일 안산에서 시리아전을 치르고, 8일 회복 훈련을 한 뒤 9일 이란으로 출국한다.

한편 한국은 최종예선 A조에서 1승1무(승점 4)를 기록, 2승(승점 6)의 이란에 이어 2위를 달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