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군위 고속道 건설, 통합신공항 개항 전 완료 지원해 달라”
  • 김형식기자
“구미~군위 고속道 건설, 통합신공항 개항 전 완료 지원해 달라”
  • 김형식기자
  • 승인 2021.11.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세용 구미시장, 국토부 방문
제2차 고속道 건설계획 반영 건의
장세용 구미시장이 국토교통부를 방문해 구미~군위 고속도로 건설사업 지원을 요청하고 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지난 18일 국토교통부를 방문해 “구미~군위 고속도로 건설사업이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개항 전 완료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해달라”고 요청했다.

본 사업은 경부고속도로와 중앙고속도로를 최단거리로 잇는 연장 25km, 사업비 1조 1000억원 이상으로 추정되는 대규모 SOC사업으로, 국토교통부에서 추진 중인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포함되면 그 이후 관련 행정절차 이행을 시작으로 본격적으로 사업이 추진될 예정이다.

이날 이윤상 도로국장은 “구미 국가산업단지에 물류수송과 경북지역 발전을 지원할 수 있는 동사업의 필요성에 공감한다”고 밝혔다.

장 시장은 “구미~군위 고속도로는 2028년 개항 예정인 통합신공항 연결성 강화와 구미국가산업단지 활성화 등 구미시 경제 재도약을 위해 꼭 필요한 사업인 만큼 이번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에 반드시 반영되어 구미 교통축의 대전환이 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장 시장은 지난 2018년도 이철우 도지사 면담 시 경상북도 주력사업 건의를 시작으로 중앙부처를 수차례 직접 방문해 지난 9월 확정된 제2차 국가도로망종합계획(2021~2030)에 반영을 이끌어 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