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 시 소속 강미르 선수 세계여자태권도오픈선수권대회 '금빛 발차기'
  • 기인서기자
영천 시 소속 강미르 선수 세계여자태권도오픈선수권대회 '금빛 발차기'
  • 기인서기자
  • 승인 2021.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가대표 선발대회 1위 이어 세계대회 우승 겹경사
세계여자태권도오픈선수권대회 시상식 사진
영천 시청 소속 강미르 선수(여, -49kg급)가 지난 25일부터 27일까지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에서 열린 세계여자태권도오픈선수권 대회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강 선수는 지난 달 12일 태권도 국가대표 선발 최종대회에서 1위로 국가대표 선수 자격을 획득했다.

곧바로 이어진 세계대회에서 우승해 차기 올림픽 메달이 기대되고 있다.

이번 대회에서 강미르 선수는 16강에서 이란의 NASIRI Saeideh 선수를 22-18로, 8강에서 인도의 KAKADIYA Twisha 선수를 25-4, 준결승에서는 모로코의 SAHIB Soukaina 선수를 41-25로 제압하고 결승에서 러시아의 ARTAMONOVA Anastasiia 선수를 29-28로 이겨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최기문 시장은 “우리 시 선수가 세계대회에서 우승도 차지해 매우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시청 태권도단 남자 선수들도 올해 처음으로 대한태권도협회의 공식대회로 승인된 KTA 파워태권도 최강전 파이널 대회에서 단체전 초대 챔피언으로 등극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