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박물관, 한복근무복 입고 관람객 맞는다
  • 황경연기자
상주박물관, 한복근무복 입고 관람객 맞는다
  • 황경연기자
  • 승인 2022.01.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복문화 지역거점 지원 공모 선정
박물관 이미지 맞춤 디자인 ‘눈길’
상주박물관 직원들이 한복 근무복을 입고 관람객을 맞고 있다.
상주박물관(관장 윤호필)은 우리고유의 아름다움을 담은 설맞이 때때옷 한복근무복을 입고 관람객을 맞이하며 홍보에 나섰다.

이 한복근무복 제작은 한국한복진흥원에서 2021 한복문화 지역거점 지원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상주지역 업체 디자이너와 매칭을 통해 박물관의 이미지와 어울리게 맞춤 제작된 것으로 21벌의 한복을 지원했다.

한복근무복은 매표소 안내 종사자들은 매일 착용하며, 상주박물관 직원들은 매주 수요일 및 각종 행사 시 한복근무복을 입는 날로 지정했다.

한편, 박물관은 설날 기간 중 29일부터 2월 2일까지(설날당일은 휴관)시민들에게 무료 개방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