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서 국제가스연맹 회의… 세계 가스산업 정보 공유
  • 김우섭기자
경주서 국제가스연맹 회의… 세계 가스산업 정보 공유
  • 김우섭기자
  • 승인 2022.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 세계가스총회 연계행사
회원국 유대 강화 위해 개최
“국가 경쟁력 강화 계기 마련”

경상북도는 2022 세계가스총회 연계행사인 국제가스연맹(IGU) 회의가 오는 20일부터 23일까지 나흘간 일정으로 경주 일원에서 진행된다고 밝혔다.

IGU 회의는 대구에서 개최되는 세계 3대 에너지 분야 컨벤션 중 하나인 2022 세계가스총회의 연계행사이다.

세계 가스산업 현황 및 가스관련 최신 정보를 공유하고, 회원국 상호간의 협력 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번 행사는 국제가스연맹 총회 및 이사회, 사무국 및 회장단 회의, LNG2023 운영위원회 등 각종 가스관련 공식 회의가 열린다.


한편 국제가스연맹(IGU)은 프랑스 가스협회에서 국제가스 기구의 필요성을 인식해 총 11개국의 가스기술자 대표가 모여 1931년 스위스에 비영리법인으로 설립한 단체이다.

가스산업에 관한 조사와 연구, 최신 기술의 보급, 국제회의 개최 및 학술회의의 지원 그리고 에너지 관련 국제기관 협력·정보 교환 등 글로벌 가스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수행하고 있다. 총 162개 회원국(정회원: 85개국, 준회원: 77개국)으로 구성돼 있다.

또 전 세계 가스관련 기업과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2022 세계가스총회’가 오는 24일 대구 엑스코에서 개막해 ‘가스 기반의 지속 가능한 미래’를 주제로 27일까지 진행된다.

이영석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 “경주에서 열려 지역경제 활성화와 지역 인지도 향상 및 이미지 제고를 통한 국제경쟁력이 강화되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