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민·빽가, 스케줄 후 신지에게 보고…안정환 '깜짝'
  • 뉴스1
김종민·빽가, 스케줄 후 신지에게 보고…안정환 '깜짝'
  • 뉴스1
  • 승인 2022.06.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요태 김종민과 빽가가 스케줄이 끝나면 신지한테 보고를 한다고 해 붐과 안정환을 경악하게 만든다.

27일 오후 방송하는 MBC ‘안싸우면 다행이야’(이하 ‘안다행’)에서 코요태의 두 번째 ‘내손내잡(내 손으로 내가 잡는다)’ 라이프가 펼쳐진다.

이날 코요태 ‘찐친’ 솔비가 ‘빽토커’로 출격한다. 과거 코요태 동생 그룹 타이푼으로 활동한 솔비는 세 사람과 남다른 친분을 드러내 이번 ‘빽토커’ 활약을 기대하게 했다.

“우리가 신지한테 이렇게 의지하는지 몰랐다”는 김종민, 빽가의 말에 솔비는 “그걸 지금 알았다는 게 더 놀랍다”라고 돌직구를 날려 웃음을 자아낸다. 또 “코요태 그룹 분위기 자체가 신지로 시작해서 신지로 끝난다”라며 세 사람의 관계성을 낱낱이 파헤친다.

솔비는 데뷔 24년 차를 자랑하는 코요태의 팀 유지 비결을 폭로해 눈길을 끈다. 김종민과 빽가가 스케줄을 끝내고 신지에게 보고를 한다는 것. 이에 붐과 안정환은 신지를 맹신하는 김종민, 빽가에 경악한 것도 잠시 “이게 바로 24년 차 혼성 그룹 코요태의 팀워크다”라며 세 사람의 가족 같은 관계성에 감탄한다는 후문이다.

한편 ‘안싸우면 다행이야’는 매주 월요일 오후 9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