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소년 문화교류로 영호남 지역화합
  • 김우섭기자
청소년 문화교류로 영호남 지역화합
  • 김우섭기자
  • 승인 2022.0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전남 지역 청소년 대상
화랑정신 주제 문화교류 장
2년 만에 대면 형태로 진행
불밝힌 경북도청신청사. 뉴스1
불밝힌 경북도청신청사. 뉴스1
경북도는 지난 3일부터 5일까지 2박 3일간 전남과 지역 청소년을 대상으로 청도·고령 일원에서 경북의 4대 얼 중 하나인 화랑정신을 주제로 청소년 문화교류의 장을 마련했다.

코로나19로 비대면 형태로 진행됐던 교류 활동은 전남 청소년이 경북을 방문하면서 약 2년 만에 대면 형태로 진행됐다.

양 지역 청소년 및 지도자 68명은 관계형성 프로그램을 시작으로 ‘신화랑 역사를 던지다’등 화랑도 체험을 비롯해 청도와인터널 청도프로방스, 고령 대가야 박물관 관람 등 2박 3일간 다채로운 교류 프로그램에 참여했다.

도와 전남도는 2015년부터 양 지역 청소년이 상호 교류를 통해 각 지역 문화를 이해하고 우호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청소년 문화교류를 펼치고 있다.

교류활동은 매년 2회 청소년들이 활동하기 용이한 방학기간에 실시되며, 여름방학에는 경북 주관으로 전남 청소년을 초청해 지역에서 진행하고, 겨울방학에는 전남 주관으로 지역 청소년이 전남을 방문하는 형태로 추진하고 있다.

김호섭 경북도 아이여성행복국장은 “청소년이 문화교류 활동을 통해 세상을 바라보는 시각을 기르고 미래 사회의 주역으로 나래를 펼칠 수 있길 바란다”며, “영호남 청소년의 문화교류가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