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문화·관광콘텐츠 품은 칠곡 왜관시장, 명소로 만든다
  • 박명규기자
다양한 문화·관광콘텐츠 품은 칠곡 왜관시장, 명소로 만든다
  • 박명규기자
  • 승인 2024.05.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郡, 지역 대표 관광 명소화 추진
25일 올해 대한민국 동행축제
고객감사 경품대잔치 시작으로
문화관광형 시장 육성사업 개시
150여 경품 추첨·문화공연 등
왜관시장 문화관광형 시장 육성 사업 개시
칠곡군의 왜관시장이 로컬 대표 문화관광형 시장으로 도약한다.

군은 오는 25일 올해 대한민국 동행축제 ‘왜관시장 고객감사 경품대잔치’를 시작으로 왜관시장의 문화관광형 시장 육성사업 개시를 알린다.

이날 나라를 지킬 칠곡 호국의 다리를 찾는다는 의미로 허벅지씨름왕 선발대회를 개최해 시장을 방문한 고객에게 유쾌함을 제공하고 연이어 호국의 다리를 상징화한 80M 길이의 칼국수를 상인과 고객이 하나되어 함께 써는 퍼포먼스를 진행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14일부터 시장에서 물건을 구입한 고객에서 경품권을 배부하여 당일 150여점의 경품을 추첨하고 문화공연을 함께 진행하여 그동안 시장과 함께해 준 주민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

왜관시장은 작년도 문화관광형 육성 사업에 선정돼 야시장 및 프리마켓, 차 없는 거리 시범운영을 통한 문화공연, 특화상품 개발 등 다양한 사업을 수행했다.

사업수행 2년차인 올해에는 시장 로컬 크리에이터 양성 및 로컬 콘텐츠 개발에 집중하고 로컬인력의 시장 입점 유도로 시장의 세대교체 기반을 완성하는 등 시장이 칠곡군의 대표 관광 명소로 자리매김하는 것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로컬 크리에이팅 앵커 조성 △왜관시장 야외방탈출 게이미피케이션 구축 △칠곡 로컬 투어리스트 로드 개발 등으로 로컬 관광 콘텐츠를 구축하고, △카카오톡 멤버쉽 프로모션 △매월 7일, 17일, 27일 정기할인 ‘에누리 온누리’ 운영 등으로 로컬 특화 기반을 조성할 예정이다. 또한 △9~10월‘바미夜 달디단 야시장’ △어린이 미션레이스, 아빠와 함께 요리대회 등 어린이 고객 육성 행사 △대한민국 동행축제 참여 등으로 지속적인 홍보사업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김재욱 칠곡군수는 “이제 전통시장은 단순히 물건을 사고파는 곳을 넘어 지역만의 고유한 특색을 고스란히 느낄 수 있는 삶의 터전”이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왜관시장을 칠곡군의 대표 로컬 명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왜관시장은 2022년 ‘전통시장 특성화 첫걸음기반조성사업’을 진행하고, 2023년 중소벤처기업부 공모사업 ‘특성화시장 도약지원 문화관광형’시장에 최종 선정돼 지역의 문화·관광자원을 연계해 시장 고유의 특장점을 집중 육성하는 상인 중심의 프로젝트를 수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
  • 경북 포항시 남구 중앙로 66-1번지 경북도민일보
  • 대표전화 : 054-283-8100
  • 팩스 : 054-283-53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용복 국장
  • 법인명 : 경북도민일보(주)
  • 제호 : 경북도민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03
  • 인터넷 등록번호 : 경북 아 00716
  • 등록일 : 2004-03-24
  • 발행일 : 2004-03-30
  • 발행인 : 박세환
  • 편집인 : 모용복
  • 대표이사 : 김찬수
  • 경북도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경북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iDominNews@hidomi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