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보건소, 치매 고위험군 인지강화 교실
  • 황병철기자
군위보건소, 치매 고위험군 인지강화 교실
  • 황병철기자
  • 승인 2018.0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황병철기자]  군위군보건소 내 치매안심센터(센터장 김명이)는 치매 조기검진사업으로 발굴된 치매 고위험군 20명을 대상으로 치매 발병 가능성을 감소시키고자 기억력이 좋아지는 인지강화 교실 ‘행복 기억 찾기’를 지난달부터 운영하고 있다.

 인지강화교실은 두근두근 뇌 운동, 치매예방운동, 미술치료, 원예치료, 인지치료, 시각·지각·공간능력 향상, 음악치료, 공예치료 등으로 구성되며 매회 다른 방법으로 진행한다.
 김명이 센터장은 “이번 프로그램이 치매와 우울증을 예방 하고, 행복한 노후 생활과 사회·경제적 비용 경감을 이뤄내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