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 13·한국 2·무소속 1곳 당선 확실… 與 역대급 압승
  • 손경호기자
민주 13·한국 2·무소속 1곳 당선 확실… 與 역대급 압승
  • 손경호기자
  • 승인 2018.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민일보 = 손경호기자]  더불어민주당이 17곳 광역단체장 선거 중 13곳에서 승리하고 자유한국당은 2곳에서만 당선자를 배출해 보수진영은 결국 몰락하는 양상이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14일 0시 기준, 더불어민주당 후보는 13곳, 자유한국당은 2곳, 무소속 후보가 1곳에서 승리를 거둘 것으로 예상된다. 만약 이 같은 개표 상황이 끝까지 이어질 경우 민주당은 역대급 압승을, 반대로 한국당은 과거 선거에서 경험한 적 없는 참패를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민주당은 경남지사 선거 개표 상황을 조금 더 주시해야 하지만 현재의 개표 상황을 볼 때 대구·경북(TK)과 제주 등을 제외한 지역에서의 당선자 배출이 유력하다.
 민주당은 지방선거 최대 접전지로 꼽혔던 수도권은 물론 부산에서도 승리의 기쁨을 맛봤다. 또한 전통적인 텃밭인 호남은 물론 충청권 역시 휩쓸었다.

 부산에서도 오거돈 후보, 경남은 김경수 후보의 당선이 유력해 보이며 울산에서도 송철호 후보 승리의 기쁨을 맛볼 것으로 예상된다.
 충청권 역시 민주당 후보들이 싹쓸이에 성공했다. 대전에선 허태정 민주당 후보, 충남은 양승조 후보, 충북에선 이시종 후보, 세종은 이춘희 후보의 당선이 확실한 상태다.
 호남권과 강원에서도 민주당이 압승했다. 광주에선 이용섭 후보, 전남은 김영록 후보, 전북은 송하진 후보의 당선이 확실하며 강원은 최문순 후보의 승리가 확실해 보인다.
 한국당은 보수의 전통적인 텃밭인 TK에서만 당선자를 배출했다. 대구에선 권영진 후보, 경북에선 이철우 후보만 승리했다.
 또한 제주에선 원희룡 무소속 후보가 결국 승리하면서 유일한 무소속 당선자로 이름을 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