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다문화가족 지원분야 4년 연속 ‘최우수’
  • 김우섭기자
경북도, 다문화가족 지원분야 4년 연속 ‘최우수’
  • 김우섭기자
  • 승인 2021.0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문화 인권지킴이사업 선정
경북도는 정부합동평가 다문화가족 지원분야에서 4년 연속 도 단위 최우수 사례로 선정됐다.

우수사례는 2018년 유사중복사업과 시혜성 다문화정책을 합리적으로 정비한 것이 선정됐으며 2019년 다문화가족 이중언어 인재육성사업, 2020년 다문화가족 글로벌 인재양성사업, 2021년 편견과 차별 없는 경북형 다문화가족 인권지킴이사업이 차례로 정부합동평가단의 선택을 받았다.

정부합동평가는 시도의 연간 추진성과에 대해 중앙정부가 합동으로 평가하는 정부 차원의 유일한 종합평가로 학계 및 민간 전문가도 참여 시도간 상호검증 등을 통해 엄격히 실시한다.

우수사례인 경북형 다문화가족 인권지킴이사업은 전국 최초 도 단위 위기 다문화가정 대응팀 운영, 전국 최초 전 시군이 참여하는 다문화이해교육 등을 통해 다문화 인식개선과 다문화가족에 대한 인권보장으로 포용적 다문화사회를 추진한다.

정부합동평가 외에도 경북도는 10여 년 전부터 타 자치단체보다 한발 앞선 다문화정책을 추진했다.

2011년 KBS 다문화대상 특별공로상, 2012년 동아 다문화상, 2019년 광역자치단체 세계일보 다문화정책대상에서 행정안전부장관상 중 대상을 수상한 바 있다.

신동보 경북도 여성가족행복과장은 “도는 시대의 흐름에 따라 정책의 패러다임을 전환하며 도민과 다문화가족들이 공존하는 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다문화정책 선도 기관으로 자만하지 않고 다가올 다문화사회에 대비해 다문화가족의 강점을 살린 인재육성을 통해 경북도의 신성장 동력으로 발전시키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