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월 수능 모의고사 지원자, 코로나 백신 앞당겨 접종
  • 이예진기자
9월 수능 모의고사 지원자, 코로나 백신 앞당겨 접종
  • 이예진기자
  • 승인 2021.06.07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육부-질병관리청 협의
내달 원서접수자 대상
허수 지원 방지대책 검토
수험생 접종시기 논의 중

교육부가 고3을 포함한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수험생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백신 접종을 완료하는 방안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접종 대상자는 9월 모의평가 지원자로 협의했다고 7일 밝혔다.

교육부 관계자는 이날 수험생 백신 우선접종에 대해 “교육부와 질병관리청이 협의한 내용은, 현재로서는 9월 모의평가 시험에 앞서 오는 7월 중 원서 접수가 진행되는데 (원서접수를 한) 그 분들을 대상으로 접종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수능에 응시할 생각이 없는데도 백신을 앞당겨 접종하기 위해 9월 모의평가에 ‘허수 지원’하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다는 지적에 대해서는 관련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은 앞서 지난 4일 브리핑에서 “고3은 7월에 기말고사를 봐야 되기 때문에 시험 기간을 피하고 학사 운영 일정을 고려해 접종하는 것으로 교육부와 협의를 하고 있다”며 “그밖에 수험생에 대해서도 교육당국과 (접종 시기를) 협의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교육부는 2학기 전면 등교에 앞서 오는 8월까지 모든 교직원에 대한 백신 접종을 완료한다는 방침이다. 가장 먼저 만 30세 이상 보건·특수교사가 지난 4월부터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시작했다.

애초 이날부터 아스트라제네카(AZ) 백신 접종을 시작할 예정이었던 만 30세 이상 유치원·어린이집·초등1~2학년 교사와 돌봄인력은 초·중·고등학교 교사와 함께 오는 7월부터 화이자나 모더나 백신을 접종한다.

다만 만 30세 미만 보건·특수교사와 유치원·어린이집·초등1~2학년 교사, 돌봄인력은 예정대로 오는 15일부터 화이자 백신을 먼저 접종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윤진한 2021-06-07 23:26:12
왜구 초급대출신 시립대,연세대(일본강점기 연희전문 후신 연세대, 고려대(구한말 서민출신 이용익이 세운 보성전문이 모태, 동학란을 일으킨 천도교 소속이다가, 해방후 친일파 김성수가 인수 고려대로 변경).

http://blog.daum.net/macmaca/3154


윤진한 2021-06-07 23:25:35
법이나 교과서자격이 없으면, 입시점수!. 왜구잔재대학은 주권.자격.학벌이 없음.

Royal성균관대(국사 성균관 자격, 한국최고대)와 서강대(성대다음 Royal대 예우)는일류,명문끝. 法(헌법,국제관습법).교과서(국사,세계사)>입시점수 중요.논란必要. 국가주권.자격.학벌없이 임시정부요인 개인설립 국민대,신흥대(경희대),인하대(공대)>완충女 이화여대. 중앙대, 한양대(공대만),가톨릭대(醫),항공대 後포항공대,특목대로는 육사,後경찰대,카이스트. 그리고 패전국 일본 잔재로 주권.자격.학벌이 없어온 왜구잔재 서울대(100번),왜구 초급대출신 부산대.경북대.전남대.이리농림고 후신 전북대 농대가 기반이며 초급대등 병합한 전북대,왜구 초급대출신 시립대,연세대(일본강점기 연희전문 후신 연세대, 고려대(구한말 서민출신 이용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