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소방, 올해도 인명구조사 전국 최다 배출
  • 김우섭기자
경북소방, 올해도 인명구조사 전국 최다 배출
  • 김우섭기자
  • 승인 2021.12.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88명 인명구조사 배출
도내 435명 인명구조 활동
경북 소방본부는 올해 88명이 인명구조사 자격을 취득, 전국(494명) 최다 자격자를 배출했다.

인명구조사란 수난ㆍ항공ㆍ교통ㆍ화학ㆍ방사능사고 등 특수재난이 발생할 경우 언제라도 현장 출동이 가능한 소방대원으로 강인한 체력뿐만 아니라 특수구조장비를 능수능란하게 다룰 수 있는 최정예 구조대원을 말한다.

자격 취득을 위해 소방학교에서 실시하는 장시간의 교육훈련을 이수하고, 수중ㆍ육상 구조기술은 물론 화학사고 등 특수재난에 대응 할 수 있는 고난도의 훈련을 통과해야 한다.

현재 경북도는 435명(1급 28, 2급 407)의 인명구조사를 보유하고, 20개 소방관서(특수구조단 1, 소방서 19)에 배치돼 인명구조 활동에 임하고 있다.

올해 경북소방본부는 19개 전국 시도 대항 소방기술경연대회에서 구조 전술분야 1위, 최강 소방관 1위라는 성과를 올리기도 했다.

김종근 경북 소방본부장은 “꾸준한 훈련과 재난대응능력 강화를 통해 도민들에게 최고의 구조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