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금호강 수질 개선 위해 비점오염저감 시설 설치 확대
  • 기인서기자
영천시, 금호강 수질 개선 위해 비점오염저감 시설 설치 확대
  • 기인서기자
  • 승인 2022.0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시가 금호강 수질 개선과 주거환경 향상을 위해 도심형 비점오염저감 시설 설치를 확대하고 있다.

시는 지난 연말까지 조교동과 야사동 일대에 비점오염저감 시설을 완료했다.

비점오염저감 시설은 도로와 주택가 등에서 초기 강우 시 하천에 유입되는 불특정 오염물질을 저감하기 위해 설치한다.

시 관계자는 공장이나 하수처리장 등과 같이 일정한 지점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의 관리는 명확하다며 하천으로 유입되는 초기우수 5mm를 별도의 관으로 유입시켜 비점오염저감시설을 거쳐 하천으로 방류해 하천 오염을 근원적으로 막는것이다고 설명했다.

이번 사업대상지는 교통 및 주거지역이 대부분인 망정동·야사동 일대이고 시설은 조교동·야사동 2개소에 설치됐다.

총 사업비는 30억원으로 2017년 5월 실시설계용역을 하고 2019년 8월 공사에 착수해 지난해 12월 설치 완료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