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식품안전관리 우수기관 평가 ‘최우수기관’
  • 김우섭기자
경북도, 식품안전관리 우수기관 평가 ‘최우수기관’
  • 김우섭기자
  • 승인 2022.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방역점검률·조치율
방역물품 지원실적 높이 평가
경상북도가 ‘식품안전관리 우수기관 평가’에서 최우수기관에 선정돼 지난 13일 서울 aT센터에서 기관 표창을 수상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실시한 이번 평가는 전국 17개 시도 및 228개 기초자치단체를 대상으로 실시했으며 광역자치단체에서는 경북도가 기초자치단체에서는 경주가 우수기관으로 선정됐다.

경북도는 △식품안전 인프라(감시원 수, 교육 등) 3개 △기초위생관리(점검, 민원처리, 방역점검 등) 7개 △정부 주요정책(수거검사, 이행률) 2개 △가점(우수사례, 방역물품) 2개 등 14개 평가항목 전 분야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코로나19 관련 식품안전관리 인프라를 구축하고 명절대비 성수식품 및 다중이용시설 합동점검, 식품접객업소를 대상으로 철저한 점검을 실시해 감염병 확산을 방지한 부분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식품안전의 날은 식품안전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 관련 종사자들의 안전의식을 촉구함으로써 식품안전사고 예방과 국민보건 향상을 위해 2002년부터 시작해 올해 21회를 맞이한 식품관련 업체·학계·소비자가 모두 참여하는 전국적 행사이다.

한편 경북도는 지역 외식산업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 주방환경개선 및 K-키친 모델개발 등 경북형 K-키친 프로젝트를 전국 최초로 추진하고 있다.

또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의 영양 사각지대를 해소하기 위해 광역단체 최초로 광역급식관리지원센터 모델을 개발해 공공먹거리 안전시스템 구축·운영할 예정이다.

박성수 경북도 복지건강국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움운 상황에도 도민의 적극적인 협조로 이룬 성과여서 더욱 의미가 크다”며 “앞으로도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위해 경북만의 특색 있는 사업을 추진해 외식산업 경쟁력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