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시장·군수, 지역 현안 해결 위해 뭉쳤다
  • 김대욱기자
경북 시장·군수, 지역 현안 해결 위해 뭉쳤다
  • 김대욱기자
  • 승인 2023.0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항 형산강 홍수통제소 신설
고향사랑기부 대응 방안 논의
울릉도·독도 지원 특별법 제정
결의문 채택 등 안건 6건 검토
이강덕 협회장 “지방자치시대
롤모델 구현 위해 노력할 것”
‘민선8기 제3차 경북시장군수협의회 정기회의’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포항시 제공

경북 시장·군수들이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머리를 맞댔다.

‘민선8기 제3차 경북시장군수협의회 정기회의’가 지난 24일 예천군청에서 열렸다.

이날 정기회의에서 포항시는 최근 높아진 기후 위기 시대 위험에 대응하기 위해 형산강 하구에 홍수 및 갈수 통제·관리, 예보 전파, 수문조사, 관측 및 홍수 분석, 강우레이더 설치·운영·관리 등의 역할을 할 ‘홍수통제소 신설’을 적극 건의했다.

또 고향사랑기부제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경북 시·군의 공동 대응 방안에 대해서도 함께 의견을 나눴다.

이날 경북시장군수협의회는 울릉군에서 건의한 ‘울릉도·독도 지원 특별법 제정’ 결의와 함께 결의문을 채택하고 정부와 국회에 적극 건의키로 했다.

이밖에 △경주시에서는 ‘법인 택시 운수종사자 희망키움사업 시행’ △김천시에서는 ‘산불 진화 헬기 임차비 국비 지원’ △구미시에서는 ‘시·군 경계 지역 가축 사육 제한 협의 조정’ △상주시에서는 ‘소 질병(브루셀라) 검사 대상 관련 규정 개정’을 주제로 건의하는 등 다양한 논의를 펼쳤다.

이강덕 경북시장군수협의회장(포항시장)은 “이번에 논의된 지자체들의 건의 사항을 적극적으로 검토하고, 중앙기관과 소통을 지속함으로써 중앙과 지방이 소통·상생하는 지방자치 시대 롤모델을 구현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번 정기회의에서는 경북 시장·군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1부 특강에 이어 2부 지역 현안 건의 사항 6건을 검토했다.

이날 특강은 제6대 국무조정실장을 역임한 구윤철 경상북도문화재단 이사장이 ‘성공하는 시장, 군수의 길’이라는 주제로 강의를 진행하면서 시장·군수들에게 혜안을 제공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