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뒷돈 요구' 혐의 장정석 前 KIA 타이거즈 단장, 검찰 압수수색
  • 뉴스1
'뒷돈 요구' 혐의 장정석 前 KIA 타이거즈 단장, 검찰 압수수색
  • 뉴스1
  • 승인 2023.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정석 KIA 타이거즈 단장이 6일 오후 광주 서구 기아 오토랜드 대강당에서 열린 김종국 감독 취임식을 마친 뒤 인터뷰를 하고 있다. 2022.1.6/뉴스1
장정석 전 KIA 타이거즈 단장의 뒷돈 요구 의혹을 수사 중인 검찰이 압수수색에 나섰다. 수사에 착수한지 7개월여 만이다.

30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검 중요범죄조사부(부장검사 이일규)는 이날 배임수재 혐의를 받는 장 전 단장의 주거지 등에 검사와 수사관을 보내 자료를 압수하고 있다.

장 전 단장은 지난해 KIA 소속 박동원(LG 트윈스)과의 자유계약(FA) 협상 과정에서 뒷돈을 반복적으로 요구한 혐의를 받는다. 이 과정에서 장 전 단장이 돈을 실제로 수수했는지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지난 4월 장 전 단장의 수사를 검찰에 의뢰했다.

KIA는 자체 조사를 거쳐 장 전 단장을 해임한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