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베를린 등서 바지 벗고 지하철 타기 ‘눈길’
  • 연합뉴스
뉴욕·베를린 등서 바지 벗고 지하철 타기 ‘눈길’
  • 연합뉴스
  • 승인 2017.0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영국 런던, 독일 베를린, 체코 프라하, 폴란드 바르샤바 등 세계 여러 도시에서 바지를 입지 않고 지하철에 탄 승객들이 눈길을 끌었다.
2002년 뉴욕에서 코미디 단체 ‘임프루브 에브리웨어’ 주최로 시민들에게 웃음을 주려고 시작해 매년 열리는 ‘바지 벗고 지하철 타기’ 행사다.

참가자들은 지하철을 타고 평소처럼 행동하다가 지정된 곳에서 바지를 벗는다. 이들은 무표정을 유지하고, 춥지 않으냐고 묻는 다른 승객에게도 무덤덤하게 답해야 한다.
뉴욕에서 3번째로 이 행사에 참가한다는 피터 사에즈는 “우리가 뭘 하는지 이해 못하는 사람들은 우리가 나쁘거나 잘못된 일을 하는 것처럼 쳐다볼 것”이라며 “그냥 재미를 위한 일”이라고 강조했다.
물방울무늬 속옷만 남기고 바지를 벗은 토니 카터는 “여러 사람과 함께 바지 벗은 모습을 보여줄 기회는 흔치 않다”며 “나의 예술로 뉴욕을 즐겁게 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
  • 경북 포항시 남구 중앙로 66-1번지 경북도민일보
  • 대표전화 : 054-283-8100
  • 팩스 : 054-283-5335
  • 청소년보호책임자 : 모용복 국장
  • 법인명 : 경북도민일보(주)
  • 제호 : 경북도민일보
  • 등록번호 : 경북 가 00003
  • 인터넷 등록번호 : 경북 아 00716
  • 등록일 : 2004-03-24
  • 발행일 : 2004-03-30
  • 발행인 : 박세환
  • 편집인 : 모용복
  • 대표이사 : 김찬수
  • 경북도민일보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4 경북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 mail to HiDominNews@hidomin.com
ND소프트